Category: Fast and Furious


Untitled.png

Lexus는 대단한 회사라고 생각한다.

Spindle grille 이 2013년 처음에 나왔을때, 저게 뭐냐고 사람들이 모두 아웅성쳤는데………보통 다른 회사면 바로 엎어버리고, 바꾸겠지만….. Lexus는 소비자들이 좋아하게 될거라며 손보고 또 손보고해서 지금의 스핀들 그릴이 완성되었다.

대한한 집념의 회사 LEXUS………..결국은 마이웨이로 고객들이 좋아하게 만든다? WOW….


 

갑자기 내가 맨날 까대던  Lexus를 왜 얘기하냐?

독일차만 13년동안 3대를 타왔는데, 이제 질려 버렸다.

물론 운전 재미는 짱이다. 근데, 수리가 장난아님. 진짜 동네 미캐닉들과 안면 트는 사이가 자연스럽게 만들어진다.

정말 VW, Audi ,BMW  내구성에 의문이 간다.  난 Mercedes는 소유해본적이 없어서 패스~! (세간의 Mercedes에 대한 평은  “독일본차”–> 독일차중 E와 S class가 유일하게 내구성에 있어서 좋다는 전통적인 평이 있으니 참고.)

Audi는 워낙 신기술을 때려박으니 잔고장이 잘나고, BMW는 그냥 driving machine이라서 세팅 자체를 한계까지 뽑아 낼수있도록 해놔서 warranty 끝나면 잔고장이 많고, 부품값이 비싸서 burn-my-wallet이란 별명이 생김.

AUDI는 예전 터보엔진(1.8T)이 맛탱이 가는거로 유명했고, 그나마 나은 BMW도 대체적으로  손이 많이 간다. 아무리 운전이 재미있으면 뭐 하냐? 수리하러 가면 $만 졸라리 깨지고, 슬퍼진다 ㅜㅜ    그러다보니, 내구성 좋은 차가 눈에 들어오더라.

LEXUS………..그중에 가장 세팅이 하드한 IS-F 모델

게대가 spindle grille이 맘에 드네….

 

최근 내 비엠에서 엔진오일 누유 현상이 보여서 친한 미캐닉한테 가봤더니…엔진오일 탱크 고무 개스킷 문제란다. N52 3 liter 엔진이 6만 마일정도 달렸을때 common problem이라고함. 이게 말이 돼?????? 그깟 고무 개스킷이 왜 헐거워지냐 말이다!!!!!!

렉서스 오너들한테 물으니 고무 개스킷? 그게 뭕데?? 이러더라……..크힝….. 이런 자잘한 부품의 내구성 문제는 렉서스가 짱이라는 평. 10만 마일동안 오일 체인지와 브레이크 가는거 외에는 자잘한 문제는 거의 없다는 lexus owner들의 말을 들으니, 부럽단 생각이……

 

 

lexuslc500h-02.jpg

스포츠카중 그나마 현실적인 LC500H.….$ 110,000       Ferrari 같은거에 비하면 반값이지만, 성능은 비슷하고, 내구성 짱에 디자인은 이세상 어느차에 안뒤짐.

썅….그냥 내년에 가정꾸리기 포기하고 그냥 질러버려????!!!!!

Q: Winter-driving, what is the best?      RWD?      FWD?      4X4?

A:   Snow tires !!!!    

Many people don’t even know the difference btw all-season tire & snow tire.

From my pure experience, snow tire beats 4×4 with all-season tire!! Trust me on this.

snow tire  >>>>>>>>>>formidable barrier>>>>>>>>>>>>>>>>>all season (4×4 > FWD > RWD) >>>>>>>summer tire 

 


 

사람들이 스노우 타이어를 일단 잘 모른다.

보통 프리미엄 차들이 올시즌 타이어를( 가끔 M모델같은경우는 써머 타이어) 달고 나오는 경우가 많은데, 그걸 모르더라.

후륜 구동이라도 스노우 타이어를 달면 함박눈 내리는 날에도 고속도로서 130KM 이상으로 싱싱 달릴수있다. W-rate snow tire를 달았다면. 추천 브랜드) 던롭

스노우 타이어 >>>>>>>>4차원벽>>>>>>>>>>>>>올시즌 타이어>>>>>>>서머 타이어

 

근데 문제는, 스노우 타이어가 재질이 달라서 상온에서는 빨리 마모가되어, 시즌마다 갈아 끼워줘야하는데 + 보관하는것도 그렇고……..짜증이 장난아님.

그래서 나도 후륜이지만 2017부터(그전에는 겨울마다 스노우타이어를 장장 10년간 애용 했었다)  올시즌으로 그냥 다닌다……게다가 눈길에 미끄러지는것도 은근 재미있고,,,,ㅎㅎㅎㅎㅎ

 

참고) 써머 타이어는 봄과 여름에 사용하는데, 타이어가 적당히 열로 달아 올라야 제동이 잘된다. 이게 정말 장난아닌게 운전 재미는 정말 최고다. 써본 사람만이 안다.                                             추천 상품) good yr – eagle F1

 

Velvetronic shaft sensor was wrong.

Velvetronic shaft sensor is very common problem for N52 engine.

 

 

astonishing!

281997758

이번에는 정말 괜찮게 나오는구나…6세대는 영 마음에 안들어 건너뛰었는데….7세대는 너무 맘에 든다. 6세대가 너무 싫어서 ATS로 갈아 탈까 정말 고민많이 했었다.

 

Still one more year to wait……….ahhhhhh……expect to come out in November 2017.

내가 차를 바꿀때마다 금융위기다 닥친다…..참으로 신기하네…

jaguar_lisbon-p1509

image127627_b

Jaguar Lisbon Development Drives

jaguar_lisbon-p20880002jaguarxe_r-sport

performance와 reliability는 모르지만, 정말 디자인 하나 죽인다….. 자동차 디자이너계에서 요즈음 Bangle이후 최고 잘나가는  Ian이 디자인한 차. Bangle이후 요즈음 유일하게 내눈에 확들어오는 디자인. 아…멋있네…

그런데, 왜 여기서 Bangle의 향기가 날까? BMW 3의 e90/e92의 향기가 나네…….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Bangle은 선구자였다는 사실.

여기서 잠시…..자동차 디자인의 3대 거장에 대한 평…

  • Christopher Bangle: BMW의 지금 위치를 만들었다는 평을 듣는 천재 디자이너…마지막 작품은 e90/e92
  • Walter de Silva: Audi의 single frame을 만든자. Audi의 전성기를 만든 또다른 천재 디자이너.
  • Ian Callum: Jaguar의 부흥을 일으킨 요즘 제일 잘나가는 디자이너…..원래 aston martin의 디자이너였음.

그런데, Bangle은 e90/e92이후로 bmw를 떠났고, Silva도 A5이후로 VW에서 떠났고, 오로지 Ian만이 현역에 있네.

C-pillar 를 보면 coupe 같은 sedan design같은 느낌.

성능은 모르나, 디자인 하난 죽인다…크으

왜 BMW3 new model(F30)은 handling이 물러터졌나???

그답을 알아냈다.

독일은 세계에서 가장 먼저 고령사회에 진입한 나라랜다. 대략 1972년에 이미 고령사회가 됐다고 한다. 2009년부터는 초고령사회에 진입해 이제 5명 중 한명이 65세 넘는 노인이다.

게다가 젊은이들이 차를 구입하지 않는 분위기까지 퍼져 자동차를 구입하는 연령대는 날로 높아졌다고 한다. 2010년 조사에 따르면 BMW를 구입하는 독일 소비자들의 평균 연령은 53세를 넘는데 이르렀다고…

날카로운 핸들링 (전자식이 아닌 유압식 핸들링)을 특징으로 삼던 독일차들도 점차 편안해지고 부드러워질 수 밖에 없는게 현실이라고…..

팔 아파서 단단한 핸들을 못돌리겠다는데 어쩌겠나?

그리하여, F30 모델부터 차체도 점점 커가고, 핸들링도 아주 버터처럼 부드러워지고, 점점 family sedan에 가까워가고 있다.

I really hate it !!!

Q: BMW 3’s true identity…….where did it go?

A: Now we have 2015 Cadillac ATS 02-2015-cadillac-ats-v-la-1

아직까지 d-segment car만 관심있다. 뒷자석 타는 사람 불편하다고? Do I care? Noooooooo. Damn it, Get your own car !

그런데, 왜 coupe는 항상 피하고 sedan?

음…..가끔가다 여자를 두명이상 태울때가 있지 않을까해서….하하하 농담이고.. 쿠페가 쓸데없이 너무 비싸다. 가격대 성능비가 떨어진다.

50세까지는 d-segment로 갈랜다.

7 requirements for ultimate driving IMHO

  • d-segment
  • pinpoint handling
  • Sports suspension
  • 0-60    less than 6 sec.
  • 17″  wheel + W-rated speed tire
  • 50:50 weight balance
  • design+

35899_222326

운전하는 재미따지면 역대 최강이라는 e46 M3……..Cadillac ATS 개발자가 위의 e46 M3를 기준으로 차를 만들었다함.

e46 M3는 정말 매니아들이 많아 제대로 된거는 구하기도 어렵다하네…..

tune-up은 50,000 mile마다 해야하는 건데,

직접 한번 해봤다.

tune-up이란게 다른게 아니라, spark-plug 6개와 ignition coil 6개 갈아끼우는거이고,

BMW는 ignition coil 이 잘 맛이감.  그 6개 갈아끼우기위해 엔진 껍데기를 다뜯어 내야함. 헤메느라 1시간30분정도 걸리더라.

이걸 고치는데서 $1,000 ~ 1,200 을 받더라….

내가 쓴돈:

computer scanner …….. $50    ECU mapping 기능이 없는 단순 dyno 기능만 있는것은 졸라 쌈. 미캐닉들은 이거 스캔한번에 $75.

spark-plug …………..$15 x 6 = $90

Ignition coil…………… $35 x 6  = $210

엔진 뜯어내는 노가다…………..priceless

Total =  $350+ 노가다

부품은 OEM 으로 BMW에서 쓰는거와 동일한 Bosch것으로…

This ain’t fucking brain surgery. 헤매서 그렇지 할만했음.

근데 BMW는 왜 이렇게 엔진룸 감싼 껍데기가 많냐????? 나름 재미있었음.

사족:

전에 AUDI 1.8T 엔진 이후엔 Turbo는 왠지 싫다. 난 NA가 좋다. 그래서, 요즘 turbo 트랜드를 좀 별로로 생각한다. 특히 요즘처럼 저유가 시대에는 터보를 고집할 이유가 없다. BMW가 6 cyl. NA엔진을 다시 부활시키길…

그리고, 더이상 BMW의 새모델에 대한 애정도 없음이다. Chris Bangle이후의 비엠은 개인적으로 별로 감흥이 없다. 난 솔직히 Bangle이 비엠으로 다시 돌아 왔으면 한다. 그래서, 좀 3,5,7의 design identity를 좀 구분해 주었으면 한다. Bangle이 기껏 정립해 놨더니, Van Hooydonk가 다 비스무리하게 만든듯한 느낌.  차라리, 요즘 Cadillac 이 엔진도 좋죠, 디자인 뿅가죠..

난 자동차를 status quo의 의미로 절대 받아들이지 않는다. 철저하게 주행성능과 운전재미를 추구한다. 고로, 한국의 자동차 문화를 혐오한다.

나는 자동차를 엔지니어의 관점과 디자인 예술의 관점에서 받아들이며, 차를 status quo로 받아들이는 사람들은 이제는  그냥 나와 다르다고 받아들인다.

1.좋아하는 브랜드:

BMW 달리는 즐거움(Freude am Fahren)….

Cadillac(American Beauty)………

AUDI 테크닉을 통한 도약(Vorsprung durch Technik)….

VW

2. 좋다고 생각되는 차들.

BMW 3

Audi A5

Cadillac ATS


3.지금 가장 좋아하는 차:

Cadillac ATS와 내차 328i(e90)

요즘 아무리 engine down-sizing이 유행이지만, 왜 328i (F30)를 4기통으로 했나? 6기통이 대체 뭐가 문제인데? 게다가 F30모델의 핸들링은 완전 Nintendo handling!! 짜증난다. 크기는 점점 커져가고….

328i은 운전의 재미를 위한 차란 말이다!!! 그래서, 난 새모델로 바꿀맘이 전혀 없다. 오히려, ATS가 새차로 맘에든다.

cadillac-ats5

시운전 해본 결과 유럽차보다 더 유럽차 같다는 느낌. 확실히 F30 보다 더 단단하고 핸들링도 훨 나음. 그런데, 문제는 내차가 48,000 밖에 안달렸다는것임….딱히 결점도 없고….ㅜㅜ

 

난 F30은 아직도 별로임. 내 E90를 포기하고 F30으로 갈아탈 이유가 전혀 없음.

하지만, 이상하게 ATS가 눈앞에 항상 아른거린다.

ATS의 디자인이 좋다.

Caddillac이여 제발 화려하게 부활해다오. 

Mini review on F30

Image

Went to Perillo & test drove it again !!!!If one has experienced driving an E90 with sport package & then testing out the steering feedback and feel of an F30, he would probably have a same feeling as me (–>little disappointment).The feel isn’t there, its no longer a hydraulic system and could never be the same !!!

It’s sad that one of the key things that made me buy my ’08 328i was the steering feel and response and that is no longer there…

I was looking forward to this new car but it’s not for me now. I will wait for the face-lifted one later( if BMW corrects this issue of handing – BMW actually did it for E46 long time ago = the first E46’s handling was Nintendo handling & BMW made correction later… ).

핸들링만 제발 바꿔라…그럼 당장가서 바꾼다. 그전까진 패스….